린이 투데이>린이 뉴스

산동성 전국 첫 5G생태 발전 연맹 성립

 산동 5G산업봉회 전에 제남에서 열렸다. 차이나유니콤 5G Cloud VR 융합 발전 플랫품은 산동에 첫 발행했으며 차이나유니콤하고 화훼이, 중흥, 알리, 바이두 등 5G 산업 협조 동반자로 계약했고 전국에서 첫 5G 생태 발전 연맹 성립하고 함께 5G 기술의 창신 및 산업 발전을 추진했다.

 5G 최소 4G보다 10배 이상의 통신 속률,밀리초의 전송 지연,천억급의 연결 능력이 가고 있다. 5G은 초고화질 영상,VR/AR,스마트 가구,스마트 도시, 사물 인터넷,스마트 제조등 산업과 깊이 융합할 수 있어, 각각 행업에게 새로운 증가 기회를 가져 오도록 한다. 지금 산동유니콤은 이미 청도 제남 제녕등 11시에 5G 응용 실험위 돌파성 진도를 취득했으며 스마트 제조, 무인 방어, 먼거리 의료, 스마트 경기등 영역을 덮으며 산동에게 전국에서 첫 5G 규모화 상업 사용의 선행 기회를 잡아온다.

 5G응용 범위는 소비 인터넷 뿐만 아니라 앞으로 5G은 더욱 산업 인터넷에게 서비스 제공해 줄 것이다. 디지털 및 스마트의 업데이트 발전 차의화 요구를 만족하게 될 것이다. ‘다음에 우리 더욱 5G 기술은 클라우드 대 물의 융합을 지지하며 5G된 스마트 도시, 스마트 제조, 융매체, 먼거리 의료등 10대 주요 방안 해결 능력이 제고 시켜 산동성의 신구 운동에너지 전변 중대 공정에게 조력해 준다.’다고 차이나유니콤 산동성 분 회 부 총경리 한빙이 밝혔다.

 정보 출처:중국산동망

편집자:辛颖

공유하기: 0
닫힘】【오류 신고:linyi0539china@hotmail.com】